1. VOA英语学习网
  2. 设首页|英语四级|英语六级|英语日记|英文自我介绍|英语话剧剧本
  3. 打包下载 | VOA打包 | BBC打包 | 日语 韩语
  4. 手机版
  1. 英语学习网站推荐
  2. 剑桥英语考试认证
  3. 外教口语面对面课程

유엔 안보리, 시리아 사태 결의안 무산...'미-러 대치'

发表时间:2018-04-30内容来源:VOA英语学习网
시리아 화학무기 공격의 진상조사를 위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결의안 채택이 미국과 러시아의 대치 속에 무산됐습니다. 유엔 안보리는 어제(10일) 회의를 열고 미국이 제출한 결의안을 표결에 부쳤지만 러시아가 거부권을 행사하면서 무산됐습니다. 러시아가 안보리에서 시리아 관련 결의안에 거부권을 행사한 것은 이번이 12번째입니다. 이날 러시아가 제출한 별도의 결의안도 상정됐지만 미국과 영국, 프랑스가 거부권을 행사해 채택되지 않았습니다. 안보리 결의안은 15개 이사국 가운데 9개국 이상이 찬성하고, 미국·영국·프랑스·러시아·중국 등 5개 상임이사국이 거부권을 행사하지 않아야 채택됩니다. 이날 표결에서 중국은 미국 주도 결의안에 기권하고, 러시아 주도 결의안엔 찬성표를 던졌습니다. 미국이 초안을 작성한 결의안은 안보리 차원에서 새로운 조사기구를 구성하고 이들에게 화학무기 사용 주체를 규정하도록 하고 있지만, 러시아의 결의안은 화학무기금지기구(OPCW)가 조사를 맡고 화학무기를 사용한 주체에 대한 책임은 안보리의 권한으로 정하도록 했습니다.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대사는 "러시아는 오늘 시리아 국민들의 생명 보다는 괴물을 보호하는 것을 선택했다"고 비난하면서, "역사가 이를 기록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해 바실리 네벤쟈 유엔주재 러시아대사는 "미국이 국제사회를 또다시 오도하고 정면충돌로 한 걸음 더 나아가고 있다"고 반박했습니다. VOA 뉴스 来自:VOA英语网 文章地址: http://www.tingvoa.com/html/20180430/554380.html
VOA,VOA慢速英语,英语学习网,英语新闻,学习方法